오늘 새벽말씀은 신약 '사도행전 16장' 입니다.


* 바울이 2차 전도여행으로 디모데를 데리고 갑니다. 바울은 성령의 기름부은 자로 전적으로 성령님의 인도하심을 받습니다.

   바울이 환상을 보니 성령이 아시아에서 말씀을 전하지 못하게 하시거늘 비두니아로 가고자 애쓰되 예수의 영이 허락하지

   않습니다. 밤에 환상이 바울에게 마게도냐로 건너와서 우리를 도우라 합니다. 배를타고 마게도냐로 가서 유하다가

   두아디라 시에서 루디아를 만나서 복음을 전합니다. 귀신들린자를 치료하지만 시기하는 자들로 고발을 당해 옥에 가둡니다.

   한밤중에 바울과 실라가 기도하고 하나님을 찬송하니 죄수들이 듣습니다. 갑자기 큰지진이 나서 옥터가 움직이고

   모든사람이 매인것이 다 벗어집니다. 이를 본 간수는 책임을 다하지못하여 자결하려함을 보고 두려워 떨며

   내가 어떻게 해야 구원을 받으리이까 합니다. 이르되 주 예수를 믿으라 그리하면 너와 네 집이 구원을 받으리라  말씀합니다.


  1절 말씀 : 바울이 더베와 루스드라에도 이르매 거기 디모데라 하는 제자가 있으니 그 어머니는 믿는 유대 여자요 아버지는

                    헬라인이라

  7절 말씀 : 무시아 앞에 이르러 비두니아로 가고자 애쓰되 예수의 영이 허락하지 아니하시는지라

  8절 말씀 : 무시아를 지나 드로아로 내려갔는데

  9절 말씀 : 밤에 환상이 바울에게 보이니 마게도냐 사람 하나가 서서 그에게 청하여 이르되 마게도냐로 건너와서

                    우리를 도우라 하거늘

14절 말씀 : 두아디라 시에 있는 자색 옷감 장사로서 하나님을 섬기는 루디아라 하는 한 여자가 말을 듣고 있을 때

                    주께서 그 마음을 열어 바울의 말을 따르게 하신지라

16절 말씀 : 우리가 기도하는 곳에 가다가 점치는 귀신 들린 여종 하나를 만나니 점으로 그 주인들에게 큰 이익을 주는자라

19절 말씀 : 여종의 주인들은 자기 수익의 소망이 끊어진 것을 보고 바울과 실라를 붙잡아 장터로 관리들에게 끌어 갔다가

26절 말씀 : 이에 갑자기 큰 지진이 나서 옥터가 움직이고 문이 곧 다 열리며 모든 사람의 매인 것이 다 벗어진지라

29절 말씀 : 간수가 등불을 달라고 하며 뛰어 들어가 무서워 떨며 바울과 실라 앞에 엎드리고

31절 말씀 : 이르되 주 예수를 믿으라 그리하면 너와 네 집이 구원을 받으리라 하고

32절 말씀 : 주의 말씀을 그 사람과 그 집에 있는 모든 사람에게 전하더라


 **  주님!  저의 삶을 주님께 올려드립니다  순종의 마음을 배우게하시고, 성령께서 인도하여 주시옵소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