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 새벽말씀은 구약 '미가 1장 - 7장' 입니다.


* 미가는 모레셋이라는 시골출신으로 북이스라엘의 수도 사마리아로 피난갔지만,  그곳에서 앗수르 사르곤 왕이 사마리아로

  쳐들어 와서 사마리아를 함락하는 모습을 목격합니다.  앗수르 산헤립이 이번에는 남유다를 공격하기 위하여 모레셋까지

  진격해 들어오자 황급히 예루살렘으로 피신했습니다. 이러한 정황을 모른체 예루살렘은 부패가 극에 달합니다. 

  그들의 침상에서 죄를 꾀하고, 밭들을 탐하며,  재산을 강탈하고 유흥에 빠져있는 모습입니다.

  이러한 모습이 낮설지 않음을 간음해 봅니다.  정말 하나님 앞에 나아가 회개 할 때임을 절감 합니다.


  1장 1절 말씀 : 유다의 왕들 요담과 아하스와 히스기야 시대에 모레셋 사람 미가에게 임한 여호와의 말씀 곧 사마리아와

                           예루살렘에 관한 묵시라

  1장 2절 말씀 : 백성들아 너희는 다 들을 지어다 땅과 거기에 있는 모든 것들아 자세히 들을지어다 주 여호와께서 너희에게

                           대하여 증언하시되 곧 주께서 성전에서 그리하실 것이니라

  1장 5절 말씀 : 이는 다 야곱의 허물로 말미암음이요 이스라엘 족속의 죄로 말미암음이라 야곱의 허물이 무엇이냐

                           사마리아가 아니냐 유다의 산당이 무엇이냐 예루살렘이 아니냐

  2장 1절 말씀 : 그들이 침상에서 죄를 꾀하며 악을 꾸미고 날이 밝으면 그 손에 힘이 있으므로 그것을 행하는 자는 화 있을진저

  3장 1절 말씀 : 내가 또 이르노니 야곱의 우두머리들과 이스라엘 족속의 통치자들아 들으라 정의를 아는 것이 너희의 본분이 아니냐

  5장 2절 말씀 : 베들레헴 에브라다야 너는 유다 족속 중에 작을지라도 이스라엘을 다스릴자가 네게서 내게로 나올 것이라

                          그의 근본은 상고에, 영원에 있느니라

  6장 8절 말씀 : 사람아 주께서 선한 것이 무엇임을 네게 보이셨나니 여호와께서 네게 구하시는 것은 오직 정의를 행하며

                           인자를 사랑하며 겸손하게 네 하나님과 함께 행하는 것이 아니냐

  7장 7절 말씀 : 오직 나는 여호와를 우러러 보며 나를 구원하시는 하나님을 바라보나니 나의 하나님이 나에게 귀를 기울이시리로다


 ** 주님! 오직 나는 주님만을 우러러보며 나를 구원하시는 하나님을 바라봅니다.  하나님께서 나에게 귀를 기울이심을 믿습니다. 아멘-